Session

참여세션 1 [청춘콘서트]
Youth Concert
날     짜 Date 2020-10-30(금) 19:00 ~ 21:00 장     소 Place 구름에리조트 천자문마당  Gurume resort
연 설 자 Speaker Mina Sohn 손미나  ,   Jieun Oh 오지은  ,   SeungChul Youn 윤승철 

참여세션 1 [청춘콘서트]

개요

“꿈이 없어도 괜찮아” 

[OECD 주요국가 중 대학진학률 1위, 20대 후반 실업률 1위, 고용률평균 이하, 아동‧청소년층 삶의 만족도 꼴찌
 

이는 개인의 개성과 정체성이 존중되는 다양성 시대를 살아가는 2020년 대한민국 청년들의 현주소다.
사회 기준이나 타인의 시선에 연연하지 않고 정해지지 않은 미지의 길을 헤쳐 나아가는 청년들에게 ‘인생’이라는 긴 여행의 ‘목적지’는 어디일까?
방탄소년단(BTS)의 노랫말 “꿈이 없어도 괜찮아, 잠시 행복을 느낄 내 순간들이 있다면《낙원》” 처럼 ‘꿈’은 더 이상 강요도 의무도 되어선 안 된다.

우리의 인생은 경쟁보다 성장, 성공보다 순간의 행복이 더 중요하기 때문이다.


오늘을 살아가는 청년, 그리고 언제나 청춘이고픈 우리에게 ‘인생’이라는 기나긴 여행에 대하여 생각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It’s okay even if you don’t have a dream.”

[Among the major OECD countries, Korea ranks first in university enrollment but fewer Koreans in their late 20s have jobs. Also, it is below average in employment and comes in dead last in life satisfaction for children and adolescents.]

This is where Korean youth stand in 2020, as they live in an era of diversity where individuality and identity deserve respect.

Where is the “destination” in the long journey called “life” for young people who do not cling to the conventional social norms or the views of others but sail in uncharted territory?

As in the BTS song “Paradise,” “It’s okay even if you don’t have a dream as long as you have a moment in time to appreciate happiness.” Dreams should not be forced or mandatory any longer. Growth is more precious in our life than competition is, and happy moments mean more than success.

It is time for the young people living today and for us who want to stay forever young to think about the long journey of “life.

 

 

패널 Panel

패널 Panel :
손미나 (손앤컴 대표)
패널 Panel :
오지은 (음악인)
패널 Panel :
윤승철(무인도섬테마연구소 대표)